네이버, 홍콩과기대와 인공지능연구소 설립

네이버랩스유럽 이어 두번째 해외 AI 연구소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데이터뉴스=강동식 기자] 네이버(대표 한성숙)는 12일 홍콩과학기술대학교와 인공지능연구소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네이버는 네이버랩스유럽에 이어 해외에 두번째 인공지능 연구소를 확보하고 인공지능 연구의 글로벌 연계를 강화하게 됐다. 

이번에 설립된 인공지능연구소의 명칭은 ‘네이버/라인-홍콩과학기술대학 AI 연구소’로, 인공지능(AI) 기술 연구의 발전을 목표로 다양한 첨단 연구를 진행, 산학공동연구의 시너지를 발휘해 나갈 계획이다.

양측은 연구소를 통해 우수한 기술 인재를 발굴하고 이들이 교류하며 더욱 우수한 연구를 만들어 나가 기술 발전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네이버랩스유럽, 홍콩과학기술대학교와의 새로운 연구소에 이어 앞으로도 AI 기술의 글로벌 연계를 더더욱 확대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네이버는 라인과 함께 AI 플랫폼 ‘클로바(Clova)’를 선보이고,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AI 기술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으며, 네이버랩스유럽(구 XRCE)을 인수하고, 컴퓨터 비전 및 패턴 인식 컨퍼런스, 신경정보처리시스템학회 등 국제 학회에서도 기술력을 인정받으며 AI 연구성과를 공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