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3사, LG V30 14일부터 예약판매…할인 등 혜택 살펴보니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데이터뉴스=유성용 기자] 이동통신3사가 14일부터 20일까지 LG전자 V30 예약판매에 돌입한다. 체험존도 꾸렸다. V30은 오는 21일 출시되며 출고가는 64기가바이트(GB) 949300, 128GB998800원이다.

SK
텔레콤은 전국 850여개 공식인증 대리점에 체험존을 꾸리고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체험존을 방문하는 고객들은 고화질 영상을 감상하는 올레드 풀비전 디스플레이’, 영화수준 영상 촬영을 지원하는 시네 비디오고음질 하이파이 쿼드덱V30 기능을 경험할 수 있다.

신한카드의
‘SKT 라이트플랜 신한카드 빅플러스V30 할부원금 중 30만 원 이상을 결제하면 2년 약정 기준 최대 40만 원을 할인 받을 수 있다. 전월 실적이 30만 원 이상이면 월 15000원씩 2년간 최대 36만 원이 할인된다.

SK
텔레콤 예약가입자는 인공지능(AI) 스피커 '누구 미니'LG전자 무선충전기, 슈피겐 보조배터리 중 하나를 받는다. LG전자도 예약가입자들 전원에게 최신 구글의 가상현실(VR) 헤드셋을 1000원에 할인 제공한다.

임봉호
SK텔레콤 서비스전략본부장은 “LG V30의 차별화된 기능을 체험하면서 사전예약 혜택까지 받을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모션을 준비했다고객의 삶 속에서 체감할 수 있는 최고의 혜택을 드릴 수 있도록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을 적극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KT
는 전국 주요 매장과 직영 대리점에서 LG V30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예약가입 후 926일까지 개통한 고객에게는 LG전자 기프트팩을 제공한다. 여기에는 구글의 신형 VR 헤드셋이나 V30 액세서리 키트 등이 포함돼 있다.

특히
KTV30을 구입한 고객이 18개월 후 사용 중인 단말기를 반납하고 최신 LG전자 G시리즈나 V시리즈로 기기변경 할 경우 출고가의 최대 40%를 보상해주는 ‘V30 체인지업도 선보였다.

제휴카드인
‘KT 슈퍼할부 라이트플랜 신한카드V30을 구입하면 전월 실적에 따라 2년간 최대 48만 원의 통신비 할인이 가능하다.

LG
유플러스도 전국 주요매장에서 체험존을 꾸린 후 예약판매를 진행한다.

LG
유플러스는 고가의 프리미엄 폰 구매 고객의 분실 및 파손에 대한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분실/파손 보험상품 이용료를 최대 18개월 무료로 지원하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제휴할인카드인
‘LG U+ 라이트플랜 신한카드 Big Plus’ 할부 구매자동이체를 신청하고 폰 분실/파손 보상 85’(최대 85만 원 보상) 상품을 가입하면 월 납부 보험료 4500원을 전액 할인 받아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18개월 동안 총 81000원의 보험료를 할인받을 수 있다.

V30
를 구매하고 18개월 이후 사용하던 휴대폰을 반납하면 최대 40만 원까지 보장받을 수 있는 ‘V30 중고폰 가격 보장 프로그램도 새롭게 선보인다. 프로그램 이용료는 월 5500(VAT포함)으로, 월 납부요금 65890(VAT포함)이상의 VIP/VVIP 등급 고객의 경우 이용료 전액을 멤버십 포인트로 할인 받아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LG U+
하이라이트 KB국민카드V30를 장기할부 구매 시 전월 20만 원 이상 사용 하면 매월 1만 원, 30만 원 이상 사용 시 매월 17000, 70만 원 이상 사용 시 2만 원, 120만 원 이상 사용 시 25000원의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LG U+
라이트플랜 신한카드 Big Plus’, ‘현대카드M Edition2(라이트할부2.0)’, ‘LG U+ 빅팟 하나카드등으로 구매해도 월 최대 2만 원의 청구 할인혜택이 제공된다.

sy@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