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한태국상무공사관, 현대백화점과 함께 ‘2022 Taste of Thailand’ 프로모션 개최

남덕마이망고 비롯해 다양한 태국산 열대과일 선보여

▲주한태국상무공사관이8일 현대백화점과 함께 다양한 태국 과일을 맛볼 수 있는 ‘2022 Taste of Thailand’ 프로모션 – “태국과일백화점” 행사를 개최했다. (왼쪽부터)이창현 더현대 서울 식품총괄, 차난야 판나락싸(Chananya Puannarugsa) 상무공사참사관, 반차 은용쫑짜른(Bancha Yuenyongchongcharoen) 태국 공사, 장우석 더현대 서울 식품팀장/ 사진=주한태국상무공사관


주한태국상무공사관(Thai Trade Center, Seoul, TTC)은 현대백화점과 다양한 태국 과일을 맛 볼 수 있는 ‘2022 Taste of Thailand’ 프로모션을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태국 과일은 남덕마이망고, 마하차녹 망고, 파인애플, 망고스틴, 두리안 등이다. 태국공사관은 수입되는 과일을 농장에서 수확하자 마자 항공편으로 바로 들여와 마치 현지에서 먹는 듯한 신선함을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지난 해 한국에 처음 선보인 마하차녹은 평균 당도가 15브릭의 달콤한 맛으로 인기를 끌었다. 마하차녹은 씨가 얇고 과육이 두툼하다. 껍질이 알록달록 수채화같이 바뀌어 무지개 망고라고 불린다. 숙성도에 따라 골드망고와 애플망고의 맛을 한번에 느낄 수 있는 것도 특징이다. 국내에 수입되는 태국 망고 품종은 마하차녹을 포함해 남덕마이와 낭끌랑완, 렛 등 4가지다.

현대백화점은 8일 현대 백화점 본점을 시작으로 28일까지 전국 16개 매장을 순회하며 태국과일을 선보인다. 또한 H몰과 현대몰에서 함께 판매하며 15일과 다음달 3일에는 라이브커머스도 진행한다.

차난야 판나락싸(Chananya Punnarugsa) 주한 태국상무공사는 “태국은 열대과일의 천국으로 불린다”며 “기존 수입되는 품종 외에도 다양한 열대과일을 선보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쭈린 락싸나위씻(Jurin Laksanavisith) 태국 상무부 장관 및 부총리 / 사진=주한태국상무공사관


김재은 기자 wood@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