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토시스템, 숭의여대 차세대 종합정보시스템 성공적 구축

▲토마토시스템은 숭의여자대학교 차세대 종합정보시스템 구축사업을 성공리에 마무리하고, 지난 30일 열린 완료보고회에서 학교로부터 감사패를 수여 받았다고 밝혔다. / 사진=토마토시스템


토마토시스템(대표 이상돈)은 숭의여자대학교 차세대 종합정보시스템 구축사업을 성공리에 마무리하고, 숭의여대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창의·인성 중심의 최고 대학’이라는 숭의여대의 비전 달성을 위한 것으로, 최신 IT를 적용해 안정성, 보안성, 효율성을 강화한 혁신적인 정보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추진됐다.

사업은 학사행정, 일반행정, 역량기반 NCS, 평생교육원 등의 정보시스템 구축과 포털, 그룹웨어, SSO 등 최적의 솔루션 및 인프라 도입, 도서관시스템·학습관리시스템(LMS) 등 기존 시스템과의 연계 및 연동, 숭의여대 대표 앱 등을 포함하고 있다.

토마토시스템은 20년 이상의 기술과 노하우가 반영된 ‘엑스캠퍼스(eXCampus)’ 프레임워크와 사용자인터페이스(UI)·사용자경험(UX) 개발 솔루션 ‘엑스빌더6(eXBuilder6)’를 적용, 전체 시스템의 업무 표준 및 호환성을 준수하고 확장성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또 업무 생산성 및 사용 편의성 향상을 위한 ‘개인 맞춤형 포털 서비스’를 제공한다. 학생·교수·교직원 등 그룹별로 맞춤 메뉴를 제공하며, 사용자가 직접 원하는 화면을 선택하고 배치해 각자의 업무와 취향에 맞게 화면을 관리할 수 있다.

이오 함께 사용자 친화적인 UI 구성으로 개인화 서비스의 편의성을 한층 강화했으며, 모든 사용자가 쉽고 빠르게 이용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축, 사용자 만족도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 학교 구성원간의 소통 강화를 위해 MS365와 구글 G 스위트를 이용한 클라우드 서비스를 지원, 학교 데이터와의 연동으로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공유와 협업이 가능하게 된다.

이밖에도 실시간 교수 출강 관리와 학생 출결 관리, 입력 편의성을 높인 성적평가관리, 비교과관리 시스템, 내·외부 시스템 연계를 통한 편리한 인사, 급여, 근태 등 대학 정보화를 위한 여러 기능과 개선사항을 반영했다.

김재혁 토마토시스템 교육사업본부장은 “프로젝트 기간 동안 400회 이상의 회의와 교육활동을 수행하는 등 학교와의 원활한 커뮤니케이션 체계를 구성해왔다”며 “긴밀한 협력과 상호 신뢰를 바탕으로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박성희 숭의여대 총장은 “차세대 시스템의 성공적인 구축으로 학내 구성원들에게 빠르고 안전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토마토가 우리 건강에 좋은 채소인 것처럼 이번 사업이 토마토시스템에서 구축한 만큼 건강한 시스템이 돼 우리 대학의 발전과 도약의 중요한 발판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대학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대내외 역량을 집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숭의여대는 차세대 종합정보시스템 구축 사업의 성공적인 완료로 서울 및 수도권 전문대학 중 가장 앞선 기술 기반의 종합정보시스템을 구축해 교직원과 학생에게 만족도가 높은 시스템을 제공하게 됐으며, 앞으로도 최신 인프라 구축과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최고의 전문대학으로 앞서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

[ⓒ데이터저널리즘의 중심 데이터뉴스 -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