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생명, 온라인보험 가입 상품권 증정 이벤트 실시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KEB하나은행 모델이 '하나된 평창 정기예금'을 홍보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KEB하나은행)


[데이터뉴스=박시연 기자]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조기 완판된 '하나된 평창 정기예금'을 이달 18일까지 추가 판매한다고 6일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을 기원하며 1조원 한도로 한시 특판 중이던 '하나된 평창 정기예금'이 판매 개시 3개월만에 조기 완판돼 3천억원을 특별 증액했다고 설명했다.

'하나된 평창 정기예금'은 실명의 개인 또는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1인당 최대 3000만 원까지 가입 가능하며 가입 기간은 1년제이다.

적용 금리는 기본금리 연 1.90%에 우대금리 연 0.5%를 더해 최대 연 2.40%(2018년 2월6일 기준, 세전)다. 우대금리는 ▲하나카드(또는 현대카드) 결제실적 보유 연 0.2% ▲스마트폰뱅킹 등 비대면으로 이 예금에 가입하거나 가입시점에 만 65세 이상 이용자 또는 장애인 이용자인 경우 연 0.1% ▲대한민국이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종합순위 4위 이내 달성 시 연 0.2%다.

매 1년 단위로 3년까지 만기 재예치 서비스가 자동 제공되며 재예치시 우대금리 연0.1%를 특별 제공한다.

KEB하나은행 리테일상품부 관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 및 마케팅 확대를 통해 이용자들께 친숙하게 다가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i-yeon@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