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생명, 보유계약 건수 감소율 업계 톱

1년 새 30.9%나 급감...같은 기간 업계 보유 계약 건수 0.2% 증가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데이터뉴스=박시연 기자] KB생명의 보유 계약 건수 감소율이 업계 최고치를 기록했다. KB생명의 보유 계약 건수는 1년 사이 30.9% 급감했다. 같은 기간 업계 전체 보유 계약 건수는 0.2% 증가했다.

4일 데이터뉴스가 생명보험협회에 공시된 각 보험사별 보유 계약 건수를 분석한 결과, 지난 1월 기준 25개 생명보험사가 총 보유 계약 건수는 82669121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 20171(82503010) 대비 0.2% 늘어난 수치다. 보유 금액 역시 24384895만 원에서 24445207억 원으로 0.2% 증가했다.

업계 보유 계약 평균 건수는
3306765건으로 직전년도 동월(330120)보다 6645건 늘었다. 보유 계약 평균 금액 역시 975396억 원에서 977808억 원으로 2412억 원가량 증가했다.

그 중
KB생명은 보유 계약 건수 감소율이 25개 생명보험사 가운데 가장 컸다.

지난
1월 기준 KB생명의 보유 계약 건수는 총 466851건으로 업계 평균보다 2839913건이나 적다. 직전년도 동월(675160)과 비교해도 30.9%나 급감한 수치다. 같은 기간 업계 총 보유 계약 건수가 0.2% 증가한 것과는 대조적이다.

다만
KB생명의 보유 계약 금액은 1년 사이 3.1% 늘어났다.

지난
1월 기준 KB생명의 보유 계약 금액은 총 191540억 원으로 직전년도(185750억 원)보다 3.1% 증가했다. 업계 총 보유 금액 증가율(0.2%)보다 2.9%포인트 높은 수치다.

KDB
생명의 지난 1월 기준 보유 계약 건수는 총 3417519건으로 직전년도 동월(2571919) 대비 6% 감소했다. 보유 계약 금액 역시 664562억 원에서 642607억 원으로 1년 사이 3.3% 줄었다.

이어
PCA생명과 NH농협생명이 보유 계약 건수 감소율이 각각 5.2%, 3.4%씩 감소하면서 그 뒤를 이었다. PCA생명의 보유 계약 금액은 12269억 원으로 직전년도(124624억 원) 대비 3.5% 줄었다. NH농협생명 역시 보유 계약 금액이 1318273억 원에서 1293270억 원으로 1.9% 감소했다.

흥국생명과 교보생명은 보유 계약 건수가 각각
2.6%, 2.5%씩 줄었다.

업계
1위인 삼성생명은 보유 계약 건수와 보유 계약 금액이 가장 크게 감소했다. 올해 1월 삼성생명의 보유 계약 건수는 총 17619233건으로 직전년도 동월(1795821) 대비 331588건 감소했다. 보유 계약 금액 역시 6298369억 원에서 6222594억 원으로 75775억 원 줄었다.

보유 계약 건수와 보유 계약 금액이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곳은 교보라이프플래닛이다
.

교보라이프플래닛의 올해
1월 기준 보유 계약 건수는 총 62970건으로 직전년도(26614) 대비 136.6% 증가했다. 보유 계약 금액 역시 1912억 원에서 16198억 원으로 49.8% 늘었다.

si-yeon@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