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너지-GS칼텍스 택배 '홈픽' 일 평균 주문량, 연초 대비 3배 상승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공유인프라로 제공한 주유소를 스타트업 줌마가 택배거점으로 활용해 탄생시킨 '홈픽(HOMEPICK)'의 일 평균 주문량이 연초 대비 3배 상승했다. 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SK에너지와 GS칼텍스가 공유인프라로 제공한 주유소를 스타트업 줌마가 택배거점으로 활용해 탄생시킨 택배서비스 '홈픽(HOMEPICK)'이 일 평균 주문량 3만 건을 돌파했다고 21일 밝혔다.

홈픽은 고객 대 고객(C2C) 택배로 출발한 이래 고객의 불평(Pain Point)을 성공적으로 해소함으로써, 1월 기준 일 평균 1만여 건에 불과하던 주문건수를 7월 일 평균 3만 건까지 확대시키며 세 배 가까이 성장했다.

홈픽은 재이용고객 비율이 70%로 연초 대비 20%포인트 상승했다. 또, 앱 누적 다운로드 건수가 올해 초 6만8000건에서 7월 말 기준 14만6000건을 넘어서는 등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홈픽은 중고거래 플랫폼, 이커머스(e-Commerce), 가전·공구업체 등과의 제휴를 통해 사업 영역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번개장터 중고거래 택배, 이커머스 업체인 위메프의 긴급 반품 서비스, 공구업체인 스탠리블랙엔데커의 A/S 수거와 같은 서비스가 대표적이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