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오쇼핑부문,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 숙박권 판매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CJ ENM 오쇼핑부문이 8월1일 밤 10시 40분에 르메르디앙 서울 호텔 숙박권을 판매한다 / 사진=CJ ENM 오쇼핑부문


CJ ENM 오쇼핑부문이 르메르디앙 서울 호텍 숙박권 판매 방송을 진행한다고 30일 밝혔다. 코로나19 여파로 해외여행보다 국내에서의 휴식을 선호하는 추세 속에서 안전한 휴가를 보낼 수 있는 호캉스에 대한 고객 니즈에 대응해 기획됐다.

내달 1일 방송에서는 클래식 객실 1박(2인 1실 기준)과 셰프 팔레트 조식 2매가 패키지로 구성됐다. 판매 가격은 성수기(8월3일~8월31일) 및 준성수기(9월1일~11월3일) 주말 기준 29만9000원, 준성수기 평일 기준 24만9000원이다.

다양한 혜택도 제공한다. 패키지를 구매하는 모든 고객에게 객실에게 편하게 즐길 수 있는 홈파티 다이닝 세트와 지난해 인기리에 방영된 드라마 tvN '호텔 델루나' 세트를 그대로 구현한 '호텔 델루나 전(展)' 무료 관람권을 증정한다.

문찬호 CJ ENM 오쇼핑부문 문화디지털사업팀 MD는 "본격적인 바캉스 시즌임에도 해외는 물론 국내 여행도 쉽지 않은 상황이 계속되면서 가족 모두가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호캉스 패키지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이윤혜 기자 dbspvpt@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