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보험료 실태] 메리츠화재·MG손보 자동차보험료 "왜 이러지?"

메리츠화재-소형A·다인승, MG손보-소형A·중형·대형차 부문서 제일 비싸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데이터뉴스=박시연 기자] 자동차보험료가 같은 차종인데도 보험사에 따라 최대 44만 원 이상 차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메리츠화재와 MG손해보험은 차종(소형소형중형·대형·다인승)에 따른 보험료가 11개 손보사 중 가장 비쌌다.

24일 데이터뉴스가 자동차보험료를 공시하는 11개 손해보험사의 5개 차종별(소형소형중형·대형·다인승) 보험료를 조사한 결과, 같은 차종안에서도 보험사에 따라 최대 444740원의 보험료 차이가 발생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또 같은 차종일지라도 가입자의 가입 경력(최초가입, 가입경력 3년)에 따라 247150원의 격차를 보였다.

차종은 소형A(1000cc), 소형B(1600cc), 중형(2000cc), 대형(2700cc), 다인승(2200cc, 7~10인승) 5개로 분류했으며 기준은 31세 남성으로 연령특약(30세 특약), 1인한정, 전담보(자차)를 포함시켰다. 상품별 보험료는 CM(사이버마케팅)전용 상품이며 기본 예시를 통해 집계돼 차량 종류 및 가입자 조건에 따라 상이할 수 있다.

소형A의 경우 메리츠화재의 보험료가 가장 비쌌다. 메리츠화재의 소형A 최초가입 보험료는 885830원으로 업계 평균 보험료인 78862원 보다 104968원 더 비쌌다. 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더케이손보(687890)보다 197940원 비싼 금액이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에도 역시 메리츠화재가 436030원으로 가장 비싼 보험료를 거둬들였다. 이는 업계 평균(382640)보다 53390, 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롯데손보(332020)보다 104010원이나 비싼 금액이다.

AXA손해보험는 메리츠화재에 이어 소형A의 보험료가 가장 높았다. AXA손보의 최초가입 보험료는 821560, 가입경력 3년 이상은 429260원으로 업계 평균보다 각각 104969, 4698원씩 더 비쌌다.

이어 소형A 최초가입 보험료가 비싼 곳은 KB손보(812180), MG손해보험(794250), DB손보(787090), 삼성화재(786160), 현대해상(779030), 흥국화재(738610), 롯데손보(69190) 순이었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엔 MG손보(402270), 현대해상(399470), 한화손보(386740), 흥국화재(383440), KB손보(379150), 삼성화재(358240), DB손보(356650, 더케이손보(345770)가 뒤를 이었다.

MG손보는 중형과 대형 부문 모두에서 압도적으로 비싼 보험료가 산정돼 1위를 차지했다.

MG손해보험의 중형 최초가입 보험료는 1134820원으로 업계 평균(864979)보다 269841원이나 비쌌다. 두 번째로 보험료가 비싼 AXA손보(92540)214280, 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DB손보(763180)보다 371640원 비싼 금액이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에도 MG손보가 676950원으로 가장 비싼 보험료를 받고 있다. 업계 평균인 521115원보다 155835, 2위를 차지한 AXA손보(57700)보다 106250원 비싼 금액이다. 가장 저렴한 보험료를 제공한 흥국화재(439100)와는 237850원이나 차이가 났다.

이어 중형 최초가입 보험료가 비싼 보험사는 메리츠화재(91930), 한화손보(88710), 현대해상(839250), KB손보(825270), 흥국화재(821670), 롯데손보(81950), 삼성화재(806780), 더케이손보(80670) 순으로 나타났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엔 한화손보(566760), 메리츠화재(546270), 현대해상(513830), KB손보(491660), DB손보(49390), 삼성화재(484070), 더케이손보(481990), 롯데손보(47550)이 뒤를 이었다.

대형 역시 MG손보의 보험료가 가장 비쌌다. 최초가입의 경우 1215430, 가입경력 3년의 경우 720970원으로 업계 평균(969052, 615463)보다 각각 246378, 105507원의 격차를 보였다. 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삼성화재(최초가입 77690)444740, 현대해상(가입경력 3523380)197590원의 차이가 났다.

최초가입의 경우 롯데손보(1054430), AXA손보(1026370), 메리츠화재(1024930), KB손보(100300)의 보험료가 100만 원을 넘어섰다. 이어 더케이손보(998250), 한화손보(982550), 흥국화재(966270), DB손보(826400), 현대해상(793950) 순이었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엔 한화손보(667880), KB손보(647930), AXA손보(637320), 롯데손보(624170), 메리츠화재(613680), 흥국화재(597500), DB손보(596910), 더케이손보(595470), 삼성화재(544880)가 뒤를 이었다.

다인승은 메리츠화재의 보험료가 가장 비쌌다.

메리츠화재의 다인승 최초가입 보험료는 933640원으로 업계 평균(746847)보다 186793, 보험료가 가장 저렴한 현대해상(616330)보다 317310원 비쌌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에도 609570원으로 업계평균(609570)보다 104115, 가장 저렴한 흥국화재(435170)보다 174400원 더 비쌌다.

AXA손보의 경우 다인승 최초가입과 가입경력 3년의 보험료가 각각 746847, 505415원으로 메리츠화재에 이어 가장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최초가입 보험료가 비싼 손보사는 MG손보(838210), 롯데손보(767660), 더케이손보(735230), DB손보(697050), 삼성화재(691700), 한화손보(689720), 흥국화재(687850), KB손보(656830) 순이었다.

가입경력 3년의 경우엔 MG손보 567240, DB손보 509600, 롯데손보 509300, 삼성화재(499340), 더케이손보(469760), KB손보(461810), 현대해상(453290), 한화손보(445940)가 뒤를 이었다.

si-yeon@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