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페이스랩, 데이터바우처 공급기업 선정…‘데이터퓨레’ 제공

2022년 이어 두 번째 선정…외식 프랜차이즈 업계 데이터 활용 문턱 낮춰

  •  
  •  
  •  
  •  

강동식

lavita@datanews.co.kr | 2024.02.06 16:35:00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스페이스랩,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공급기업 선정…‘데이터퓨레’ 제공
프랜차이즈 경영관리 SaaS 솔루션 대표 기업 포스페이스랩(대표 승영욱)은 2024년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고 6일 밝혔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은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혁신 및 신규 서비스 개발이 필요한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데이터 이용을 돕는다. 데이터 및 가공 기술 등을 가진 공급기업과 데이터를 필요로 하는 수요기업을 연결하고, 수요기업에게 바우처를 지급해 필요한 데이터의 구매, 가공 등을 지원한다. 

포스페이스랩은 2022년에 이어 두 번째로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공급기업에 선정됐다. 올해도 외식 프랜차이즈 경영 관리 솔루션 ‘데이터퓨레’ 제공을 통해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디지털 전환을 도울 예정이다. 

데이터퓨레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기반 프랜차이즈 경영관리 시스템이다. 외식 프랜차이즈 가맹점에서 발생한 매장, POS, 배달 앱 등의 데이터를 연동해 △매출 관리 △광고 효율 분석 △리뷰 관리 등을 다각도로 분석한 데이터 보고서를 제공한다. 

이를 통해 본사 경영진은 ▲매출 확인 ▲메뉴 판매량 및 리뷰 파악 ▲계약 매장 현황 등 핵심 정보를 확인할 수 있으며, 본사 실무진은 △데이터 취합 시간 감소 ▲마케팅 효과 분석 ▲이상 매장 확인 등 업무 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다. 그리고 매장 사장님과 슈퍼바이저는 ▲편리한 커뮤니케이션 및 업무 효율 향상 등의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올해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에서는 ▲여러 가맹점 데이터를 한눈에 볼 수 있는 데이터 대시보드 구축 ▲메뉴 통합 컨설팅 ▲AI를 활용한 데이터 분석 등 획기적인 솔루션을 추가로 제공하며 고객사 비즈니스 혁신을 극대화할 계획이다.

데이터바우처 지원사업 관련 무료 컨설팅을 받고 싶을 경우, 포스페이스랩 홈페이지 내 문의하기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데이터 기반 디지털 전환 계획을 보유하고 있는 중소기업이면 누구나 상담 받을 수 있다. 신청 기업이 많을 경우 조기 마감될 수 있으며, 최종 수요 기업은 공급기업과 수요기업이 협의해 3월 29일까지 공동 제안하는 과제 심사를 통해 선발된다. 

승영욱 포스페이스랩 대표는 “포스페이스랩은 혁신적인 AI 데이터 분석 기술을 바탕으로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디지털 전환 시기를 앞당길 것”이라며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을 통해 외식 프랜차이즈 업계의 데이터 활용 문턱을 낮추고, 고객사 비즈니스 성장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