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LG유플러스-NIPA, 5G IoT 중소기업 지원 협력

5G IoT 제품 검수·사전 테스트 환경 조성…제품 개발기간 단축 지원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최낙훈 SK텔레콤 5GX IoT/데이터그룹장(왼쪽부터), 김득중 정보통신산업진흥원 AI융합산업본부장, 박상봉 LG유플러스 품질센터장이 5G IoT 분야 상생협력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대표 박정호),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 NIPA)은 5G 사물인터넷(IoT) 분야 상생협력 생태계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국내 중소기업이 5G 기반의 혁신적 IoT 서비스를 발굴하고 산업 경쟁력을 갖추는데 필요한 지원에 앞장서기로 뜻을 모았다.

NIPA는 5G 연동 기술규격에 맞춰 IoT 제품을 검수하고 사전 테스트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 중소기업이 더 빠르고 효율적으로 서비스를 상용화하는 기반을 만들 계획이다.

LG유플러스와 SK텔레콤은 5G IoT 관련 통신망 연동 기술규격을 공유하고 각사 테스트 환경에 대한 정보를 정기적으로 주고받는 등 긴밀한 협력을 유지하기로 했다. 또 5G IoT 제품 상용화에 필수적인 통신사 사전 테스트를 NIPA의 테스트로도 대신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해 선택의 폭을 넓혔다. 양사는 중소기업에 대한 5G IoT 관련 기술자문과 컨설팅 지원도 이어갈 계획이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