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위드, 신한DS와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개발한다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홍승필 한컴위드 부사장(오른쪽)과 조영서 신한DS 부사장이 13일 경기도 성남시 한컴타워에서 열린 블록체인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사업 협약식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한글과컴퓨터그룹


한글과컴퓨터그룹 계열사 한컴위드는 신한금융그룹 IT서비스 계열사 신한DS와 블록체인 기반의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공동개발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

두 회사는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해 신뢰성과 투명성을 보장하고 모든 유형의 자산에 대한 추적이 가능한 블록체인 기반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 개발에 착수한다. 한컴위드는 블록체인과 보안에 특화된 연구개발인력을 투입하고, 신한DS는 기술전략 수립과 플랫폼 구조 설계를 담당한다.

두 회사는 한컴위드가 자체 개발한 하이퍼레저 패브릭 기반의 블록체인 플랫폼 ‘한컴 에스렛저’와 이더리움 기반의 블록체인 플랫폼을 융합한 하이브리드 형태로 플랫폼을 개발할 예정이다. 모듈화된 구조를 통해 다양한 유형의 디지털 자산 서비스에 유연하게 적용이 가능할 뿐 아니라 디지털 자산 모델링 기술 적용을 통해 복잡한 업무 프로세스도 효율적으로 적용이 가능하게 된다.

특히 디지털 자산관리에서 가장 중요한 보안에 대해서는 한컴위드가 20년간 축적한 기술력을 기반으로 인증기술과 키관리 기술을 적용하고, 특히 블록체인 원장 데이터 자동 암·복호화 기술을 적용해 차별화를 꾀했다.

두 회사는 상반기에 개발을 완료하고, 디지털 자산거래 시장현황 분석을 통한 피드백을 바탕으로 플랫폼을 지속적으로 보완해 함께 신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