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한컴-티맥스에이앤씨-틸론-인베슘, 국산 클라우드OS 연합체 결성

공공분야 언택트 지원할 DaaS 플랫폼 개발 협력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왼쪽부터) 김형채 인베슘 대표, 최용호 틸론 대표, 윤동식 KT 클라우드/DX사업단 전무, 한상욱 티맥스에이앤씨 대표, 김대기 한글과컴퓨터 전무가 31일 공공기관 대상 DaaS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모델 공동개발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KT


KT, 한글과컴퓨터, 티맥스에이앤씨, 틸론, 인베슘은 공공기관 대상 서비스형 데스크톱(DaaS)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모델 공동개발과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 체결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언택트 형태로 빠르게 변화하는 공공기관 근무형태나 대국민 서비스에 대응하기 위함이다. 참여 기업들은 공공분야 대상 DaaS 솔루션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하반기 협력 서비스를 출시하고 공공 망분리 서비스 도입 사업도 적극적으로 하기로 했다.

KT는 클라우드 서비스 기술력과 운용역량을 토대로 KT만의 DaaS 서비스를 설계하고, 각 사업자들의 개발 및 호환성 검증을 위한 기술지원을 할 계획이다. 

한글과컴퓨터, 티맥스에이앤씨, 인베슘은 개방형 운영체제(OS)를 개발하고 공공기관 업무 솔루션, 보안 솔루션과의 호환성 검증을 할 계획이다. 또 틸론은 토종 OS들과의 호환성이 높은 가상 데스크톱 환경(VDI) 솔루션을 서비스형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하반기 출시하는 DaaS 서비스는 KT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 위치해 유지보수와 장애 문의까지 KT 전문인력이 전담할 계획이다. 공공기관은 신청 즉시 이용 가능하고, 사용한 만큼만 비용을 부담해 저렴한 가격으로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