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네이션, 장기요양보험서비스 전문기업 ‘어르신세상’ 인수

  •  
  •  
  •  
  •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비급여 간병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간병인 매칭플랫폼 케어네이션은 장기요양보험서비스 전문기업 어르신세상을 100% 완전 자회사로 인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9일 밝혔다.

케어네이션은 어르신세상 인수합병(M&A)을 시작으로 장기요양보험사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첫 걸음을 내딛는다고 설명했다.

어르신세상은 안양·의왕 내 최대 규모 종합노인복지서비스 제공기관으로, 방문요양, 방문목욕, 방문간호, 복지용구 판매 및 대여, 주야간보호, 요양보호사교육원 운영 등의 사업을 하고 있으며, 장기요양기관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어르신세상 송강욱 대표는 상장사 임원 출신으로 충남대를 졸업하고 연세대 MBA를 마쳤다. 이후 국민건강보험공단 자문위원, 안양시 사회복지협의회 이사, 안양시 재가요양기관협회장, 주간보호협의회장, 장기요양기관연합회장을 역임한 장기요양사업 전문가다.

케어네이션은 장기요양보험시장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서 가장 중요한 두 축인 활성화된 플랫폼과 현장에 특화된 인적·물적 리소스를 위해 함께 할 장기요양보험서비스 전문기업을 오랜 시간 물색해 왔으며, 어르신세상을 최종 인수 대상기관으로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케어네이션 서대건 각자대표는 “케어네이션의 다음 행보는 급여(정부지원금) 간병서비스를 혁신하고 선도하는 것”이라며 “현재 케어네이션의 13만 환자·보호자 중 10% 이상이 장기요양보험 수급자이며, 5만 케어메이트 중 약 10%가 요양보호사로 구성됐고, 재가 간병 신청 비율이 약 15% 정도 차지하는 것으로 보아 이미 비급여 방문요양 매칭 서비스가 제공되고 있음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서 대표는 이어 “장기요양보험 서비스의 디지털화를 통해 더 나은 가치 편의성을 높여 국민에게 사랑받는 케어네이션이 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케어네이션은 이번 M&A가 제일락푸드시스템(식자재 유통), 그린실버(오프라인간병), 씨엔컴퍼니 (PG, VAN유통)에 이어 네 번째로, 안정적인 M&A 행보를 이어 나가고 있다고 설명했따.

강동식 기자 lavita@datanews.co.kr